하나님의 경륜의 목적

우주적인 로맨스-성령과 신부 게다가 새 예루살렘은 그리스도의 신부입니다. 계시록 21장 2절에서 요한이 말하길,

또 내가 보매 거룩한 성 새 예루살렘이 하나님께로부터 하늘에서 내려오니 그 예비한 것이 신부가 남편을 위하여 단장한 것 같더라

계시록 21장 9절은 또한 새 예루살렘을 “신부 곧 어린양의 아내”라고 합니다. 처음부터 끝가지 하나님은 항상 그분의 백성을 그분의 아내라고 생각해오셨습니다(사54:5, 예31:32, 마9:15, 요3:29, 고후11:2, 엡5:31-32). 하나님의 구약과 신약의 모든 믿는이들은 결국에는 함께 그리스도의 우주적인 아내가 될것입니다. 삼일 하나님과 그분의 백성은 영원토록 우주적이고 신성한 부부로서 함께 살 것입니다.


삼일 하나님과 그분의 백성은 영원토록 우주적이고 신성한 부부로서 함께 살 것입니다.

어떻게 이 단체적인 사람의 신부가 신성한 인격이신 하나님과 결혼할 수 있습니까? 그러한 연합은 아내가 그분의 신성한 생명과 본성(요일5:12, 벧후1:4)을 받았기 때문에 가능하고 그래서 그녀는 그분의 배필로 하나님과 결혼할 자격이 생겼습니다. 거꾸로 성육신의 과정을 통하여 삼일 하나님은 지금 인성을 갖고 계시고 마찬가지로 사람과 연결될 수 있습니다. 이 비밀스러운 우주적인 부부의 남편은 신성하지만 사람이고 아내는 사람이지만 신성합니다.

마지막으로, 계시록 22장 17절에 따르면 “성령과(그 영) 신부가 말씀하시기를 오라 하시는 도다”라고 합니다. 여기서 그 영은 과정을 거치고 완결되신 삼일 하나님이십니다. 이 둘은 하나님의 마음의 갈망의 만족을 위하여 영원토록 영광스러운 결혼 생활을 누릴 것입니다.